싸움은 가능한 피해야 하나, 결국 제한된 자원에서 소수의 승자만 존재한다면, 어쩔수 없이 싸움(경쟁)을 해야 한다.

싸우지 않고 이기는 것이 가장 최상이다. 라는 말은 있으나 실제 어떻게 하면 구체적으로 이걸 하는지 실행 방법에 대해서 구체적으로 나온 글등은 찾기 어려웠다.  요즘 당하고 있는데.  역시 고수는 다르다는 것을 깨닫고 있다.

보통 고수들의 전략을 보면 다음과 같다.

  1. 절대 자신이 직접 싸우지 않는다.
  2. 자신의 의견을 대신해서 잘 내세울 여러 대리자들을 만든다.
  3. 대리자들을 만들기 위해서는 당연히 보상이 필요하다. (이익을 확실히 보장하거나, 한 자리를 주겠다거나, 넌 정의를 지키는 사도야  그러니 꼭 니가 나서야해!  그럴 힘은 너만 있어.. 등.. )
  4. 그리고 싸우고자 하는 상대의 부정적인 정보를 계속 전달한다.
  5. 이 대리자들은 부정적인 시각으로 벌써 상대방을 바라보기 때문에,  직접 만나도 의심의 눈초리로 바라본다.  대부분 설득이 되지 않는다.
  6. 결국 대리자와 당사자는 피터지게 싸운다.
  7. 대리자가 이기면, 자신의 영향력을 발휘해 계속 잘 관리하면서 같이 이익을 공유한다.
  8. 대리자가 진다면,  결국 자기는 크게 상처를 입지 않고,  결국 싸움판이 벌어졌기 때문에 싸운 당사자들만 피를 보며 평판이 나빠진다.

그럼 여기서 만약 내가 당하는 피해자라면 해야 될 방어 전략은 무엇이 있을까?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