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earless Change 두번째 장에서는  조직 변화를 위한 패턴들을 소개하지 않고, 원론적인 이야기인 패턴은 무엇인가? 그리고 어떻게 패턴을 보아야 하는지 설명를 하고 있습니다.

Pattern을 아시는 분이라면 뭐 이정도야 하고  말씀하실 수 있겠지만,   Linda의 Pattern에 대한 철학 ,노력, 패턴 Template의 발전 과정등을 설명해 놓아서, 흥미있게 읽었습니다. (저만 흥미로운 걸수도 있습니다… ). 특히 패턴을 읽는 것이 아닌 패턴을 만들어 본 경험이 있는 저에게는요. 읽으면서 PLoP BootCamp 때가 많이 생각나더군요.

Fearless change가  설명하고 있는 패턴은 소프트웨어 설계 패턴이 아니라, 조직 구조와 관련된 패턴이라는 점을 유의해서 읽어 주세요. 물론 비슷한 면도 많지만요.

계속 읽기

이번 PLoP 에서 프린터로 받은 Pattern Template을 번역해서 올립니다.

기존 Pattern Template에 달리 추가된 내용이 Resulting Context/Side Effects 입니다. 지금까지 패턴들은 장점만 너무 기술한 경향이 있는데. 이제 이 패턴을 적용할 경우 발생하는 Side-Effect도 기술하길 권하고 있습니다.

영어 원문을 그대로 번역한 것이라. 약간 매끄럽지도 않을 수도 있습니다. 🙂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