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oP에서 진행되었던 게임들을 몇가지 생각나는 대로 공유하고자 합니다.  여러분 회사 워크샾이나 세미나의 참석자들끼리 유대감, 협동심을 느끼기에는 좋은 방법인 것 같습니다.

일단 제 머리에 기억나는 것만 우선 적으로 공개하고, 기억력의 한계로 말씀드리지 못한 것은 같이 간 상원, 혁준이랑 애기해서 추가적으로 더 공개하도록 하겠습니다.

계속 읽기